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취임 3주년 특별연설 행사에서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한국판 뉴딜 정책의 핵심은 데이터 인프라 구축 사업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디지털 경제를 선도하려면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해야한다”면서 “데이터를 수집하고 입력하고 정리하고 축적하고 활용하는 방안을 만들고 그 속에서 개인정보가 침해되지 않을 수 있게 하는 방안을 위해서는 많은 수작업이 필요하다.
이런 일자리를 대폭 마련해서 지금의 고용위기에도 대응하고 디지털 경제에서 대한민국이 선도하는 나라가 되겠다는 것이 바로 한국판 뉴딜이라고 말할 수 있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디지털 경제는 피할 수 없는 추세이다. 코로나 사태가 아니어도 가게되어있는 우리의 미래다”라면서 “그러나 코로나 사태를 거치며 여러 비대면 거래들 재택근무 활성화되며 디지털 경제에는 더욱더 속도를 내게 되었다. 우리는 거기에 대비하지 않으면 안된다. 디지털 경제는 한편으로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