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08-01 16:55:09

고양스튜디오에 입주하고 있는 박혜수 작가의 권유로, 현재 같은 스튜디오에 입주중인 고등어(김다정) 작가는 내게 노트피씨 구입에 대한 문의를 해왔다.
고등어 작가는 메일을 통해 선택 조건에 대해 말했고, 내용은 아래와 같다.

- 고용량 작품 이미지 파일을 저장하고 다녀야함
- 에니메이션,사운드,영상 작업을 할 수 있어야함

 

고등어 작가는 이미 몇 가지 모델을 알아본 상태였고, DELL 모델로 2가지를 마음에 두고 있었다.
나는 이에 다시 메일을 보내, 선택한 정확한 모델명을 알려줄 것을 요청 했다. 이유는, 구입시 고려한 가격을 확인하기 위해서 였다. 

 

 

 

2010-07-28

두 번째 메일을 통해 고등어 작가는 델 스튜디오 1558 T540357KR , 델 스튜디오 1458 T540242KR 두가지 모델이 고민중인 노트피씨라 전해 왔다.
그리고, 선택 조건에 한가지 요소가 추가 됐다.
- 조금이라도 저렴한

나는, 델 스튜디오 1558 T540357KR 모델이 적당하다는 의견을 전했고, 이에 더해 한가지 모델을 추가로 알려 줬다.
DELL Studio 1558 T540361KR  두 모델은 사용 cpu 가 각각 i5 , i7 이고, os 또한 32bit 와 64bit 로 같은 시리즈 내에서 가격적 유동을 하드웨어로 맞춰진 상품들이다.

오래 전부터, 나는 정해진 가격이 정해져 있는 경우의 PC 문의에 대해서는 되도록이면 말 한마디라도 관여하지 않으려 했다.
고사양 PC를 원하면서도, 비용 지출을 최소한으로 하려는 것이 대부분 사람들의 심리라는 것을 이해 하기 때문에, 이런 조건을 만족 시킬 수 있는 상품은, 작업 이해력과 현실 이해력에 따라 만족도 차이가 클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아직도 많은 사람들은 "고용량" 이라는 것이 무엇을 뜻하는 것이고, "저렴한" 이라는 것이 만족도에 대한 포기 라는 것을 이해하지 못한다.

몇 일전 한 사진 작가와 대화 하면서도, 비슷한 흐름이 있었지만,
수는 명확하고, 정교하며, 기술로 편리해 졌지만, 이것을 이해하는 작가들은 부족한 경험과 부족한 이해를 예술성 만으로 채우려는 경향이 크다.
때로는 세련되고,
또 때로는 완성미 있었을 모든 가능성에 대한 가치가 바로, 이런 이해 부족으로 손실된다.


 

'Suppor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윤미 작가 (홍지)  (0) 2019.02.27
임선이 작가  (0) 2019.02.27
고등어 (김다정) 작가  (0) 2019.02.27
전민수 작가  (0) 2019.02.27
성유진 작가  (0) 2019.02.27
Scott Flanagan  (0) 2019.02.27

2010-02-26

3년 전 조립해 드렸던 전민수 작가의 메인 PC 교체 조립을 했다.
조립 PC 내역은 아래와 같다.

 

상대적으로 중가에 속하는 리안리 K58 케이스는 판낼 강도와 마감이 우수했고, 내구성도 안정적 이었다. 판낼 코팅이 다소 아쉬웠지만, 비용적인 부분에서의 만족도는 좋은 편이었다.

 

3월 4일 작가 사타의 PC 조립을 약속했는데, 케이스는 같은 케이스를 선택할 생각이다.
이번 사양이 마음에 들어서, 대부분 같은 부품에 쿨링을 추가하게 될듯 싶다.

 

cpu인텔 코어 i7 920 (블룸필드)
메인보드GIGABYTE GA-X58A-UD3R
ram삼성 DDR3 2G PC3-10600 × 3EA
hddWD 1TB Caviar Black WD1001FALS (SATA2 /7200/32M)
파워Enermax MODU82+ EMD525AWT
케이스리안리 LanCool PC-K58 블랙
vgaSAPPHIRE 라데온 HD 5770 D5 1GB 
osMicrosoft Windows 7 Home Premium 처음사용자용 한글 64Bit DSP

 

 

2010-07-10

 

 

Enermax MODU82+ EMD525AWT 파워 이상증상 발견,

- Enermax MODU82+ EMD525AWT 파워는 자체 냉각팬의 전압울 50% ~ 75% 범위 내에서 조절하고 있는데, 오늘 전민수 작가의 요청에 작업실을 방문해 테스트해 본 에너맥스 파워의 컨덴서 주변 열처리가 불균형적이어서 PC 가 파워에서의 일정 열 발생시 파워 자체 다운되는 증상이 발견됐다.

파워 냉각팬을 인위적으로 정지 시키며 확인해 본 내용으론, 이번 PC 꺼짐 증상은 파워 불량? 내장 코어의 문제로 확인 됐다.
정확히 말하자면, PC 내부 냉각팬들의 메인보드의 시스템 팬 컨트롤러에 의존하기 보다, 별로 컨트롤러를 장착해 사용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고, 이번과 같으 에러 발생도 피할 수 있지만, 일반적인 사용자들은 기본적인 팬 이외 추가하는 팬도 없을 뿐더러, 컨트롤러 추가도 비용 발생 때문에 꺼려하는 경향이 있어, 전민수 작가 또한 단순한 파워 에러를 경험하게 된 것이다.
나는 전민수 작가에게 Enermax MODU82+ EMD525AWT 의 교환 처방을 내렸고, 교환 이후 다시 한번 열처리 부분을 채크해 보기로 했다.




'Suppor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임선이 작가  (0) 2019.02.27
고등어 (김다정) 작가  (0) 2019.02.27
전민수 작가  (0) 2019.02.27
성유진 작가  (0) 2019.02.27
Scott Flanagan  (0) 2019.02.27
사타 작가  (0) 2019.02.27

이 글은 2009-06-14 조립 의뢰를 받았던 내용을 기록해 놓은 포스팅 이다.

성유진 작가 PC는 64bit 시스템으로 구성 됐으며, Windows Vista Ultimate로 최초 구성후 Windows 7 발매이후인
2009년 11월 Windows 7 Ultimate 64bit 로 업그레이드 되었다.


시스템 구성후, 2009년 7월 MX5500 Revolution 의 무선 마우스에 하드웨어적 초기불량 증상이 있어서 신품으로 교체 받았고,

시스템 쿨링을 위해 2009년 7월 NOCTUA NF-P12 팬 3개와 780 CL-W0186 , 아쿠아베이 M4 CL-W0082 HDD 로 수냉 구성을 하였다. 

 

cpu - i7 975 Extreme
cpu 쿨러 - 3Rsystem ICEAGE PIEMA BOSS2
mb - GIGABYTE GA-EX58-EXTREME3
ram - 삼성 DDR3 2G PC3-10600 × 6
ram 쿨러 - APACHI DDR SILENCE 7 × 6
power - Enermax Revolution85+ ERV1250EGT
case - 써멀테이크 VH6000BWS Armor+
vga - Absolute 라데온 HD 4890 argon D5 1GB
hdd - WD 1TB Caviar Green WD10EADS (SATA2/32M) × 2 , 
         WD 1TB Caviar Black WD1001FALS (SATA2 /7200/32M)
         Seagate 1TB Barracuda 7200.12 ST31000528AS (SATA2/7200/32M)
odd - 삼성 super-writemaster sh-s223q
키보드,마우스 - 로지텍 무선 MX5500 Revolution
모니터 - LG M2794D
쿨링팬 - Enermax Magma UCMA12 (120mm/25T) × 3
쿨러컨트롤 - 잘만 ZM-MFC3
메인보드,하드디스크 수냉 - 써멀테이크 빅워터 780e CL-W0169

+

시스템 쿨러 - 써멀테이크 빅워터 780 CL-W0186 일체형시스템 피에스코
시스템 쿨러팬 - NOCTUA NF-P12 ×3

hdd 쿨러 - 아쿠아베이 M4 CL-W0082 HDD ×3

 

 +

메모리 업그레이드 : 기존 6G + 6G = 12G

하드 디스크 추가 : WD 1TB Caviar Black WD1001FALS (SATA2 /7200/32M) 
                                  Hitachi 2TB Deskstar 7K2000 

 

 +

메모리 업그레이드 : 8G x 6 = 48G

하드 디스크 추가 : 6TB = 1, 4TB = 2, 2TB = 4



'Suppor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등어 (김다정) 작가  (0) 2019.02.27
전민수 작가  (0) 2019.02.27
성유진 작가  (0) 2019.02.27
Scott Flanagan  (0) 2019.02.27
사타 작가  (0) 2019.02.27
변웅필 작가  (0) 2019.02.27